방탄소년단, '멜론뮤직어워드' 2년 연속 대상 부문 싹쓸이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연·예술

방탄소년단, '멜론뮤직어워드' 2년 연속 대상 부문 싹쓸이

올해의 앨범·노래·아티스트 등 6관왕…“봄날 올 때까지 함께 살아남자"임영웅 3관왕 등 트로트 부문 강세…"가문의 영광”

1.jpg

 

그룹 방탄소년단(BTS)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대중음악 시상식인 '멜론뮤직어워드 2020'(MMA 2020)에서 3개 부문 대상을 모두 휩쓸었다.

방탄소년단은 5일 카카오 TV 등 온라인으로 열린 이 시상식에서 '올해의 아티스트', '올해의 앨범', '올해의 베스트 송' 3개 대상 부문의 트로피를 안았다.

'올해의 앨범'에는 정규 4'맵 오브 더 솔: 7', '올해의 베스트 송'에는 '다이너마이트'가 선정됐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에도 해당 3개 부문 대상을 모두 수상한 바 있다.

이들은 음원 성적과 멜론 회원 투표로 10팀의 인기 가수를 가리는 '10'에도 이름을 올렸고 '네티즌 인기상', '베스트 댄스' 남자 부문에서까지 상을 받으며 총 6관왕에 올랐다.

방탄소년단은 앞서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인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에서 상을 받고 내년 1월 개최를 앞둔 '그래미 어워즈'에서 후보로 지명된 바 있다.

국내 시상식인 멜론뮤직어워드에서도 주요 부문 상을 휩쓸며 올해도 '방탄소년단의 해'였다는 것을 재차 입증했다.’

 

리더 RM은 방탄소년단이 '올해의 아티스트'로 호명되자 "올 한해 우리가 여태까지 전 세계에 흩뿌렸던 진심이 헛되지 않았다는 걸 많이 느꼈다""볼 수 없어도 서로 연결되어 있고 마음이 가닿는다는 사실을 '다이너마이트'와 앨범 'BE'로 확인했다"고 말했다.

이어 "각자 자리에서 음악이라는 매개체로 (여러분에게) 가닿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긴 겨울 뚫고 봄날이 올 때까지 함께 살아남아서, 살아갔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지민은 '올해의 앨범'을 수상한 뒤 "이 상을 다시 받게 돼 우리의 가치를 증명하는 기분이 든다""아무것도 아닌 저희가 이 상을 받을 수 있었다는 것은 모두가 (우리처럼) 될 수 있다는 메시지"라고 강조했다.

방탄소년단은 수상 소감에서 팬들인 아미에게 감사한 마음을 여러 차례 전했다.

진은 '네티즌 인기상'을 받고 "투표로 선정하는 상이기 때문에 가장 받기 힘든 상이라고 생각한다""팬들이 열심히 투표를 해줘서 탄 상이기에 아미에게 정말 감사드린다"고 했다.

뷔는 "아미들의 음계는 ''인 거 같다. 도가 지나치고 미치기 직전이기 때문"이라며 "항상 아미들의 마음에 '다이너마이트'하고 앞으로도 '라이프 고스 온'하겠다"고 다짐했다.’

 

이번 시상식에서는 많은 트로트 가수들이 수상자로 지명되며 올 한해 뜨거웠던 트로트의 인기를 증명했다.

특히 임영웅은 '10''베스트 트로트' 부문에 이름을 올렸으며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 함께 출연한 트롯맨들과 함께 '핫 트렌드 상'까지 받으며 3관왕을 차지했다.

그는 "생각지도 못한 상을 받게 돼서 당황스럽기도 하고 이게 무슨 가문의 영광인가 싶다""여러분들께서 저를 아껴주시고 사랑해주신 덕분에 이런 순간을 다 겪어본다"며 감사 인사를 건넸다.

김호중도 '10'에 이름을 올렸고 영탁은 '베스트 송 라이터' 상을 받았다.

'10'에는 방탄소년단, 임영웅, 김호중 외에도 백예린, 백현, 아이유, 오마이걸, 지코, 블랙핑크, 아이즈원 등이 선정됐다.

블랙핑크는 '베스트 댄스' 여자 부문도 추가 수상하며 2관왕에 올랐다.

남녀 신인상은 각각 보이그룹 크래비티와 걸그룹 위클리에게 돌아갔다.

앞서 사흘에 걸쳐 시상 결과를 공개한 기타 장르 부문에서는 조정석(OST), 아이유(), 백예린(RB), 다비치(발라드), 염따·딥플로우·팔로알토·더 콰이엇·사이먼 도미닉(/힙합), 볼빨간사춘기(인디)가 트로피를 가져갔다. 영국 출신 팝 가수 샘 스미스는 '투 다이 포'로 팝 부문 상을 받았다.

이 외에도 몬스타엑스(퍼포먼스상), 더 보이즈(원더케이 오리지널 콘텐츠상), 적재(섹션 기타), 김현아(세션 코러스), 신석철(세션 드럼), 최훈(세션 베이스), 홍소진(세션 건반) 등이 특별상 부문 수상자로 호명됐다.’

 

1.jpg

'멜론뮤직어워드'에서 신곡 '라이프 고스 온' 무대를 선보이는 방탄소년단(BTS)

이날 시상식에서는 방탄소년단, 임영웅, 몬스타엑스, 더 보이즈, 아이즈원, 영탁,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등의 무대도 펼쳐졌다.

비대면 공연의 특장점을 최대화하기 위해 AR(증강현실) 등 첨단 기술을 활용해 시청자에게 화려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피날레는 방탄소년단이 장식했다. 이들은 '"" 데어'("BE" there)라는 타이틀로 '블랙 스완', '', '라이프 고스 온', '다이너마이트' 등의 공연을 펼쳤다.

사진출처, 기사발신지 : 연합뉴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