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장기화되면서 대형 유통업체 중고거래 서비스 관심 보인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환경

코로나 장기화되면서 대형 유통업체 중고거래 서비스 관심 보인다

이마트24, AK플라자 중고 거래플랫폼 ‘파라바라’ 시범 운영중

KakaoTalk_20210302_153406215.jpg

이마트 24 파라박스. 사진 제공: 이마트 24

 

(국민문화신문) 정예원 기자= 이마트24가 지난달 28일 비대면 중고거래 서비스 업체 ‘파라바라(parabara)’와 손잡고 주택가, 오피스가에 위치한 매장 18곳에 파라박스를 도입, 테스트 운영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대형 유통업체들이 코로나 19가 장기화 되면서 ‘중고거래’ 시장에 관심을 보이며 이마트24와 롯데마트, AK플라자 등 다양한 오프라인 유통업체들이 중고거래 서비스 업체 ‘파라바라’와 협업해 ‘파라박스’를 시범 운영 중이다.

 

파라바라는 중고 거래 시 직거래를 해야 하는 피로감, 실물 확인의 어려움, 사기 위험, 택배 부담 등 중고거래의 단점을 보완한 오프라인 기반의 중고 거래플랫폼이다.

 

이마트24는 지난달 28일부터 수도권 전역 주택가, 오피스텔 등에 위치한 매장 18곳에 파라박스를 도입해 테스트 운영을 시작했다.

 

파라박스 안에는 의류와 잡화, 미용기구, 서적 등 다양한 중고 물품이 비치돼있다. 중고거래 자판기는 투명한 보관함으로 만들어져 있어, 직접 눈으로 품질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판매를 원하는 사람은 파라바라 앱에 판매하고자 하는 물품을 등록한 뒤, 다른 사용자로부터 하트를 3개 이상 획득해야 매장에 있는 파라박스에서 판매할 수 있는 권한이 생긴다.

 

구매자는 앱을 통해 물품이 비치된 매장을 확인해서 찾아가거나 직접 셀프 결제를 통해 물품을 구매할 수 있다. 결제하면 잠겨 있던 보관함 문이 열리고 고객이 가져갈 수 있도록 설계되어있다.

 

또한, 구매자가 제품에 문제를 제기하지 않으면 삼일 뒤 판매자의 계좌로 돈이 입금된다. 상품이 실물과 다르거나 하자가 발생했을 경우 파라바라에서 직접 교환, 환불 등 고객관리를 받을 수 있어 안전성과 효율성에 대한 문제도 보장해준다.

 

이마트24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거래가 일상화되면서, 비대면으로 중고거래를 할 수 있는 파라바라 서비스도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고객들의 반응을 보고 향후 확대 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팬데믹 이후 모바일 기기에 익숙해진 50대 이상 중장년층은 물론 젊은 'MZ세대'까지 아우르는 중고거래를 이용해 집객 효과를 노릴 수 있다는 점에서 백화점도 개인 간 거래가 활성화되고 있는 중고 시장을 눈여겨보고 있다.

 

주석 2021-03-02 145550.jpg

AK플라자 분당점 파라바라. 

 

한편, AK플라자는 업계 최초로 ‘중고명품 자판기’를 선보였다. AK플라자는 내년 6월까지 분당점에서 비대면 중고 명품 거래 플랫폼을 운영한다.

 

AK플라자 분당점은 중고 명품 거래 스타트업 '파라바라'와 '엑스클로젯'과 협업해 지난달 20일부터 6개월 간 사업을 진행 중이다.

 

AK플라자의 중고거래 자판기는 중고명품 감정 스타트업 엑스클로젯이 온·오프라인에서 이중으로 명품을 감정한 후 판매가 진행된다.

 

엑스클로젯은 이번 서비스를 통해 소비자들이 불필요한 접촉 없이 정품 명품을 실물로 보면서 거래하는 것을 돕는다. 이 서비스의 가장 큰 매력은 개인 간 명품 거래의 가장 큰 걸림돌인 정가품 여부를 엑스클로젯이 직접 알려준다는 것이다.

 

기본적인 이용 방법은 기존 파라바라 사용법과 같다. 다른 점이 있다면 명품 판매자가 파라박스에 물품을 넣으면 엑스클로젯이 감정하여 정품 여부를 확인했다는 태그를 걸어준다는 것이다. 구매자는 해당 태그로 정품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이번 파라박스에서는 개인이 판매하는 명품뿐만 아니라 엑스클로젯이 엄선한 보유 상품들도 함께 만나볼 수 있다. 엑스클로젯은 이번 서비스를 시작으로 다양한 플랫폼에서의 중고명품 거래 가능성을 실험하여 여러 채널에서 고객과 만날 예정이다.

 

AK플라자 관계자는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중고 명품 거래 플랫폼으로서 분당 상권의 중고 명품에 대한 수요를 흡수하고 고객에게 새로운 재미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자판기를 통한 비대면 오프라인 거래 플랫폼으로 중고명품 구매자 혹은 판매자가 안심하고 여러 채널을 통해 보다 현명하게 거래할 수 있길 바란다.

 

또한, 엑스클로젯은 중고 명품 거래의 핵심인 명확한 감정 기술을 기반으로 합리적이고 신뢰성 높은 명품 거래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할 전망이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