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문화재단 기획공연 마티네콘서트, 10월28일 용인포은아트홀에서 개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뉴스

용인문화재단 기획공연 마티네콘서트, 10월28일 용인포은아트홀에서 개최

 

1.PNG

지휘 카를로팔레스키


(용인=국민문화신문) 유석윤 기자=용인문화재단(이사장 백군기)2020.1028() 오전11시 용인포은아트홀에서 상설 기획공연 <마티네콘서트>를 용인포은아트홀에서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2020년 클래식계에 큰 의미가 있는 베토벤 탄생 250주년 기념을 맞이하여 전 프로그램을 베토벤으로 기획했다. 이탈리아 출신의 카를로 팔레스키가 코리안심포니를 이끌고 피아니스트 양성원,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가 연주한다.

2.PNG

 

 

피아니스트 양성원

 

베토벤의 서곡 중 가장 널리 알려진 명곡인 <에그몬트>는 베토벤의 깊이 있는 음악 세계를 잘 표현하는 곡으로 <마티네콘서트> 10월 공연의 서막을 알린다. 이어지는 피아노 협주곡 제5<황제>2019 대한민국 문화예술발전유공자 오늘의 젊은 예술가상을 수상한 피아니스트 양성원의 피아노 독주로 첫머리를 화려하게 장식할 것이다. 국내외에서 주목받는 클래식 스타인 피아니스트 양성원의 호소력 짙은 화려한 테크닉으로 베토벤 특유의 강력한 피아니즘을 과감하게 선보일 예정이다.

 

3.PNG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마지막으로 최정상의 마에스트로 카를로 팔레스키와 국내 최고 기량의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가 선보이는 <교향곡 제7>은 베토벤의 교향곡 중에서도 가장 웅장하고 훌륭하다고 손꼽히는 곡으로 공연장을 찾는 이들에게 깊은 감동을 선사할 것이다.

 

용인문화재단은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하여 모든 기획공연의 좌석 축소 운영 및 좌석 간 거리두기, 체온측정, 손소독, 마스크 착용, 문진표 작성 등을 통해 관람객의 안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