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기독교총연합회와 처인장애인복지관 “릴레이 사랑의 손길”협약 체결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역사문화

용인시기독교총연합회와 처인장애인복지관 “릴레이 사랑의 손길”협약 체결


캡처1.GIF

업무협약식 사진. (좌) 용인시기독교총연합회 회장 이용현목사. (우) 용인시처인장애인복지관 관장 이선덕

 

(용인=국민문화신문) 유석윤 기자 = 용인시처인장애인복지관(관장 이선덕)과 용인시기독교총연합회(회장 이용현)는 23일 용인지역 저소득 소외계층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번 업무협약은 복지관과 지역사회 내 교회가 함께 하는 “릴레이 사랑의 손길” 사업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된 지역사회 나눔활동을 확산시킬 수 있도록 다양한 연계 사업을 추진해 나갈 것을 약속했다.

 

협약식에서 용인시기독교총연합회(이용현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하여 어려움을 겪고 계시는 지역사회 장애인분들 상황을 공감하고 릴레이 사랑의 손길 사업을 통해 교회의 소명을 다 할 수 있는 기회가 되어 기쁘다.” 라고 전했다.

 

이날 용인시처인장애인복지관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는 용인시기독교총연합회(이하 용기총) 회장 및 임원들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내었으며 지역사회의 13개 교회기관이 “릴레이 사랑의 손길” 사업에 함께 동참하기로 뜻을 모았다.

 

릴레이 사랑의 손길은 2월 예수중앙교회(서경원목사)를 시작으로 용인시기독교총연합회 소속 교회들이 매월 지역사회 이웃사랑을 전할 예정이다.

    

협약식에서 용인시기독교총연합회(이용현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하여 어려움을 겪고 계시는 지역 장애인분들 상황을 공감하고 릴레이 사랑의 손길 사업을 통해 교회의 소명을 다 할 수 있는 기회가 되어 기쁘다.” 라고 전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